공지
민우네트워크 소식
 
제목 [본부펌][카드뉴스] 정의로워 보이는 사람들의 말
작성일자 2016-08-29
조회수 620
[첫사람 재판동행 카드뉴스]
'정의로워 보이는 사람들의 말'
2016년 8월 18일 목요일, 성폭력 피해에 공감하는 ‘첫사람’들은 서울의 한 지방법원에서 성폭력 전담재판부를 4시간 동안 방청했습니다.
 


 














 
‘예쁘니까 성폭력 당했다’
‘가해자와 관계가 나빠져서
앙심을 품고 신고한 것 아니냐?’
‘성폭력으로 처벌받으면
피고인이 앞으로 살아가는데 충격이 크다’
이런 말 같지도 않은 말!
더 이상 듣지 않게 되길 바랍니다.
2016년이니까요.
카테고리

 
 
 
[01359] 서울시 도봉구 방학로 210 115호(방학동,신동아타워상가)
전화 : 02-3492-7141,7151 팩스 : 02-3493-9221
E-mail : [email protected]
Copyright(C)2015 서울동북여성민우회 All rights reseved.